자유게시판

  • home
  • 소통
  • 자유게시판

가장 낮은 자리에서

2009.09.08 00:10

김한곤 조회 수:2790

가장 낮은 자리에서

우리 주님의 이름으로 문안드립니다. 가장 낮고 소외받는 자리에서 한 알의 밀알이 되어 묵묵히 그리스도의 사랑을 실천하는 김한곤 목사입니다. 장신대신대원을 졸업하고 20년이 넘도록 부르심의 은혜대로 산촌과 낙도에서 이름도 없이 빛도 없이 섬김을 감당해온 농어촌 미자립교회 목회자입니다.

이 글을 올리게 된 것은 최근 남부지방에 내린 집중 호우로 인한 침수피해로 복구에 어려움을 겪는 저희 교회와 오늘날의 농어촌교회 현실 및 저희가 목회하는 현장을 알리고 기도와 선교협력을 부탁하기 위함입니다. 해외(단기)선교도 해야 하지만 꼭 우리가 돌보고 복음을 전해야할 국내선교 가운데에서도 소외와 무관심 속에서 지옥으로 떠내려가는 내 나라, 내 민족의 아픔이 이곳 농촌에 있음을 알리기 위해서입니다.

오늘 우리의 농어촌은 거듭되는 농업정책의 실패와 WTO(국제무역기구)의 다자간 무역협상, 미국을 비롯한 세계 각국과의 FTA(자유무역협정)등 개방화시대를 맞아 심각한 위기를 겪고 있습니다. 농수축산물 과잉공급과 농수축산물 가격폭락, 농가부채 증가 등 농어촌경제가 붕괴되고, 이농으로 인한 인구 감소와 노령화, 농약, 화학비료, 농업용 비닐, 축산 폐기물로 인한 심각한 환경오염 등 농어촌 사회는 지속적으로 위기를 겪고 있습니다.

특히 농촌은 노인문제를 비롯한 이주결혼여성으로 인한 다문화 문제, 이혼으로 인한 조부모에게 맡겨진 어린이의 증가 등 교회가 감당해야 될 선교적 과제가 더욱 많아지고 있습니다. 농어촌은 한국교회의 모태입니다. 농어촌에서 열정적인 신앙인들이 배출되었고 한국교회의 많은 지도자들이 훈련되었습니다. 그러나 갈수록 어려워지는 농어촌의 형편과 함께 농어촌교회의 현실도 더불어 어려워져서 지금은 노인과 아이들이 교회를 지키고 있고, 교회가 마을의 구심점이 되어 마을을 살려가는 선교적 전통을 이루어 가고 있습니다. 소외되고 낙후된 농어촌은 목회적 돌봄과 관심이 더욱 절실한 곳이며, 교회가 가장 낮은 자의 자리로 내려가 모두가 떠나고 포기하는 농어촌을 살려나가야 한다고 믿습니다. 저희교회도 작지만 이를 실천하고자 노력합니다.

저희교회는 8년 전 교회가 없는 지역에 교회를 세우고 예배당건축(25평)을 하였습니다. 현재는 전형적인 농촌미자립교회로 장년10여명과 아이들이 함께 신앙생활을 하고 있습니다. 특히 부족한 사람이 복음증거를 위해 사회복지에 관심을 가지고 사회와 가정으로부터 외면당하고 있는 정신장애인과 그 가족들의 고통과 어려움을 목도하고 상담사역과 재활을 위한 치료사역 등을 지원하면서 교회가 이 지역사회에서 꼭 필요한 일들을 하고 있습니다.

몇 가지 기도와 선교지원을 부탁드리고 싶은 것은 최근 강풍과 벼락, 집중호우로 교회와 사택이 심각한 침수피해를 입었습니다. 사택 지붕 스레트가 날아가고 집안 곳곳에 빗물이 세어 들어와 벽면과 천장에는 곰팡이가 피고 악취가 심해서 생활하기가 어렵습니다. 예배당 안에는 작은 도서관을 꾸미려고 모아둔 책들이 다수 소실되고 사택 방안은 빗물에 침수되어 생활도구들이 일부 쓸모가 없게 되었습니다.
그리고 20여년을 함께 해온 동역자(예배반주자)이자 목회자자녀인 저희집 아이(대학교3학년)가 희귀만성질환으로 6년째 투병생활을 하고 있습니다. 매월 병원비(50만 내외)가 부족하여 기도가 필요하고, 교회가 없는 지역에 교회를 개척하면서 작지만 가진 것 모두 교회부지매입과 건축에 사용하였습니다. 아직 남은 교회 각종공사들이 마무리가 되지 않아 공사비와 교회대출금(2천6백만원)을 갚아야 하는데 재정적인 도움이 필요합니다. 저희교회의 모든 재산은 유지재단에 편입되어 영구보존토록 하였습니다.

교회에서 운영중인 지역사회봉사센터인 “소망의 집”은 친환경운동을 위한 농촌희망운동과 이민족공부방을 비롯한 이 지역 독거노인을 위한 한방봉사, 아이들을 위한 방과후 공부방운영과 작은 도서관운영(준비중), 정신장애인들을 위한 각종 상담 등이 사역되고 있습니다. 원하옵건대 집중호우로 인한 침수피해의 복구와 교회각종공사을 위한 건축비와 교회 및 소망의 집 운영과 지역 선교을 위한 선교비, 부족한 사람의 가정의 자녀병원비가 필요합니다. 지극히 작은 선교지원이라도 저희에겐 정말 큰 힘과 도움이 될 수 있으니 기도와 선교지원을 부탁드립니다. 농촌미자립교회로 보내지는 선교지원금은 농촌목회자에게는 생명줄입니다. 그럼 이만 주 안에서 평안을 기원합니다.

“우리가 알거니와 하나님을 사랑하는 자 곧 그의 뜻대로 부르심을 입은 자들에게는 모든 것이 합력하여 선을 이루느니라”(롬 8:28)

주소 : 경남 사천시 사천읍 두량리 1358-7 전화 (055) 854-3575 진사교회 김한곤 목사
(우체국 610550-01-002778 : 진사교회 / 농협 831019-51-043871 : 김한곤)
번호 제목 날짜 이름
705 함께 하나님 사명 감당할 가족(청지기) 2009.09.21 김희석
704 겨울캠프&수련회 file 2009.09.09 반은혈
» 가장 낮은 자리에서 2009.09.08 김한곤
702 갓피플과 함께하는(티켓,교육) 실버레크리에이션 관련분야 통합교육 안내 2009.08.24 노승주
701 화천 용화산 등반 file 2009.08.11 김윤선
700 찬양대 지휘자님 2009.07.14 최충
699 소개드립니다 2009.07.02 천진만
698 기도의 힘~~ 하니브로 캠프로 오세요 변화에서 변혁으로~~^^ 2009.07.01 동서니
697 휘경교회 평신도 참여 '안드레운동' 부흥 모델 부상 2009.06.28 김윤선
696 2009 비전파워(구 오병이어) 여름 비전캠프 2009.06.24 배재두
695 교회 비디오테잎, 6mm, 8mm 테잎 DVD로 변환합니다. 2009.06.15 조한식
694 갓피플과함께하는 통합레크리에이션1급+웃음치료1급+실버레크1급지도자 자격 교육 2009.06.01 김솔로몬
693 하니브로 찬양과 영성캠프 2009.05.25 이지은
692 민영이 결혼을 축하해주시고 기도해주셔서 감사합니다. 2009.04.24 유동환
691 카페트및바닥재를지원해드리고싶습니다. 2009.04.13 최성민
690 주보철, 필사성경 제본 안내 2009.04.01 이응철
689 할렐루야! 놀토영성캠프에 여러분을 초대합니다!! file 2009.02.26 김슬기
688 자유게시판 | 기독음대 2009학년도 봄학기 신입생 모집 2009.02.10 김성실
687 사랑을 실천하는 신앙인-사회복지사/보육교사가 되는 길 2009.02.07 장병식
686 포인트는 어떻게 모으고 사용합니까? [2] 2009.01.19 최현균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